365일
24시간

  • 자살예방전문상담 1393

  • 정신건강위기상담 1577-0199

정신건강알기

조기정신증

조기정신증이란,

  • 정신증은 뇌의 질환으로 뇌가 할 수 있는 일들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하게 되면서 생각, 감정, 행동, 지각 등에 문제가 나타나기 시작하는 질환으로 청소년기부터 초기 성인기에 주로 많이 발생합니다.

결정적 시기

  • 전구기(정신증이 뚜렷하게 나타나기 이전의 시기)를 포함하여 뚜렷한 증상이 나타나는 최초 발현 시점부터 최대 5년까지의 기간을 ‘결정적 시기’라고 합니다.
  • 결정적 시기에는 증상이 점점 뚜렷해지면서 전반적인 기능이 저하되는 등의 심리사회적 변화가 많은 시기로 보다 빨리 정확한 평가와 진단을 받은 후 적절한 치료가 필요합니다.

원인

  • 정신증은 여러 위험요소(신경전달물질의 불균형, 신경발달의 이상, 뇌기능의 이상, 유전적 요인, 가족과 사회의 영향, 스트레스 등)가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증상이 나타납니다.

정신증의 경고 징후

  • 정신증 경고 징후는 명확한 정신증 증상이 아니며 평상시 스트레스를 받으면 나타날 수 있는 증상과 구별하기 쉽지 않고 개인에 따라 차이가 큽니다.
  • 하지만 전반적인 기분, 행동, 지각, 사고, 인지 기능의 변화로 평소 유지하던 일상생활에서 어려움이 지속된다면 가능한 빠르고 정확한 평가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생각의 변화

  • 사람들이 내 이야기를 하고 있는 것 같다
  • 집중하고 기억하는 것이 어렵다
  • 특이하고 모호한 생각들에 빠져있다
  • 주변에서 나를 소외시키거나 무시하는 것 같다
  • 생각이 너무 빠르거나 느리게 진행되는 것 같다
  • 누군가가 나를 해치려고 하는 것 같다

지각(감각, 느낌)의 변화

  • 사소한 자극에서 예민하게 반응한다
  • 혼자 있을 때에도 사람, 기계 등의 소리를 듣거나 웅성거리는 소리를 듣기도 한다
  • 평소 익숙한 사물, 사람들이 다르게 느껴진다
  • 색깔, 냄새 등 간헐적인 지각의 변화를 경험한다

신체·행동의 변화

  • 몸이 여기저기 아프다며 신체증상을 호소한다
  • 의욕이 없고 하고자하는 동기가 감소한다
  • 수면과 식욕의 변화를 겪는다
  • 혼자 있으려하고 사람들과 어울리기를 피한다
  • 공부나 일을 하는데 전보다 어려워한다
  • 내가 마치 다른 사람이 된 것 같다

감정의 변화

  • 이유없이 짜증이 많이 난다
  • 불쾌한 기분이 지속된다
  • 우울한 상태가 계속된다
  • 불안해하며 긴장한다
  • 의심이 늘게되고 화를 낸다
  • 기분이 쉽게 바뀐다

치료

01

빠른회복과 좋은 예후

02

우울증, 자살의 위험성 감소

03

적절한 심리적·사회적 발달

04

원만한 대인관계 유지

05

가족, 사회의 지지 증가

06

학업과 직업 유지

07

불필요한 입원 감소

08

자신감 향상

09

치료비용 절감
  • 치료가 빠를수록 예후가 좋고, 회복을 빠르며 재발의 위험을 줄이고 만성화를 예방할 수 있어 사회 부적응에 대한 어려움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 치료가 늦을수록 자신감을 잃고 사회적으로 위축되며 회복이 불완전하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심한 기능의 손상을 비롯한 후유증이 나타납니다. 잦은 재발을 경험하게 되며 결국 사회로 복귀해도 다양한 문제로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 최상의 치료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결정적 시기에 조기치료가 중요합니다.

치료방법

  • 약물치료
    약물치료
  • 약물치료
    심리상담치료
  • 약물치료
    스트레스관리
  • 약물치료
    정신건강교육
  • 약물치료
    지역사회사례관리
  • 약물치료
    지지모임